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언론속의 연앤네이쳐

산모와 태아의 심리적 건강 돕는 자연주의출산 아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 박지원
18.05.10 16:49:46
15

본문

최근 결혼한 여성들 사이 임신 전부터 자연주의 출산을 추구하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 자연주의 출산은 출산 전에 태아가 나올 준비가 충분히 될 때까지 기다려 주기 때문에 산모와 신생아에게 안전한 출산이 될 수 있어 관심을 받고 있다.

 

산모와 태아의 위급상황 대비해 이루어져야 

자연주의출산은 산모의 출산방법을 돕는 의료진 및 의학적 처치를 최소화하는 출산방법이다. 일반적으로 당연하다고 생각되던 금식, 관장, 제모, 회음부 절개 등의 의료 행위는 이제 더 이상 교과서적으로도 권장되고 있지 않는 만큼 자연주의출산에서는 더 이상 이러한 행위를 하지 않는다. 자연주의 출산을 추구하는 청담동에 위치한 연앤네이처산부인과 박지원 원장은 이러한 의료 행위 최소화는 그저 의료 행위가 주는 거부감을 없애기 위한 것이 아니라, 당연히 그렇게 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라 언급했다.  

20151217000936_0.jpg

또한 의학적 필요가 강력하게 요구되지 않는 경우를 제외하고 유도분만 및 제왕절개를 시행하지 않는다. 이러한 의료행위 최소화로 대변되는 자연주의출산에서 중요한 것은 역시 일반 분만과 마찬가지로 안전한 출산이며, 더불어 ‘자연주의’라는 취지에 걸맞게 산모와 남편, 그리고 태아의 심리적이고 신체적인 안정과 편안함이다. 

박지원 원장은 자연주의출산에서 중요한 것은 얼마나 의지를 가지고, 산모와 남편이 주도적으로 출산을 하는 것이냐 이며, 여기에는 굳이 장소가 중요하지 않고, 본인들이 원하는 출산이 가능한 장소라면 어디에서든 ‘자연주의출산’이 가능하다고 말하며 다만, 위급상황 발생 등의 가능성이 있고 우리나라처럼 의료기관 접근이 쉬운 환경에서는 전문적인 산과 병원이 가장 적합한 곳이라고 조언했다. 

 

자연주의출산 위한 몸 만들고 부부애로 준비해야 
과거 농사일을 하면서 하체 훈련을 자연스럽게 했던 어머니들과 다르게 현대여성들은 좌식생활로 골반이 뻣뻣한 경우가 많다. 박 원장은 자연주의출산을 위해 과거와 다른 생활패턴을 하고 있는 지금의 여성들을 위한 자연주의출산을 위한 몸만들기 프로그램을 연앤네이쳐산부인과 자체적으로 만들어 보급하고 있다. 

 

연앤네이쳐산부인과의 연두부교실(연앤네이쳐의 두려움 없는 부부출산 교실), 임산부 플라잉요가, 순산요가 등의 프로그램은 이런 연유로 자연주의 출산을 하고자하는 산모들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보급하고 있으며 이미 인터넷상으로 산모들에게 많이 알려졌다. 박 원장은 특별히 연두부교실을 통해 부부가 함께 출산에 대한 정보와 지식을 공유하는 교육을 진행한다.

박지원 원장은 출산은 산모만의 일이 아닌 남편의 도움이 중요하다며 부부가 서로 사랑하고 있다는 감정이 중요하다 언급했다. 실제 출산 진통 전 남편의 애무(입맞춤이나 스킨쉽)를 통한 사랑의 호르몬인 옥시토신이 분비되면 자연스럽게 자궁 수축이 일어나게 되고, 이러한 자연스러운 옥시토신 분비는 인공적인 촉진제 사용을 줄여주게 된다고 설명했다.

결국, 여성의 몸은 자연스럽게 수축과 이완의 리듬 속에 자궁경부가 열리고 산도가 열려 애쓰지 않아도 출산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박 원장은 인공적으로 촉진제를 쓰고 덜 아프게 하기 위해 무통주사를 맞아 모든 것을 계산하여 만드는 것보다 자연스러운 출산의 리듬이 여성의 몸을 훨씬 편안하게 출산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외에 박 원장은 산모들의 영양섭취에 대해 잘 먹는 것과 많이 먹는 것은 다르다는 것을 강조하며 소위 태아를 위해 먹는 음식의 영양과 양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즉 산모의 음식 관리가 태아의 건강관리까지 이어진다는 것을 고려해 과식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체중관리에 대해 대체적으로 적게 느는 것이 과체중보다 유리하다고 조언했다.

임신 중 과체중으로 인해 임신성 당뇨, 고혈압, 저체중아, 조산아, 제왕절개율 증가, 산후출혈, 상처 감염 등이 증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산모들에게 칼로리 밸런스를 지킬 것과 적은 양으로 천천히 자주 먹는 것을 권했다. 

전체보기 등록하기

언론속의 연앤네이쳐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