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연앤네이쳐 웰빙라이프

[칼럼]초보맘 트림시키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 최고관리자
1054

본문

31f14944343e1f55fde5695ad4005e56_1438051

아기들은 젖, 분유를 먹는 과정 속에서 공기와 함께 삼켜 버리게 된다.

모유를 마실 때는 입이 젖꼭지에 밀착 되어 먹는 동안에는 공기를 마시는 일은 거의 없고,

분유의 경우에는 공기가 들어가기가 쉽다.

모유든, 분유든 트림을 시키는 것은 중요하고 필요하며 젖병에 담아서 먹이는 경우에도 젖을 바꿔 물리는 경우에도 트림은 필요하다.수유 후에는 트림을 시키지 않게 되면 마신 분유를 토해 버리는 일도 있기 때문에

트림을 시켜 주는 것이 중요하다.

수유 후에는 아기를 세워 안고, 가볍게 등을 두드리거나, 허리 주변 쪽에 위아래로

여러번 문질러준다. 정확한 분위는 아기의 등뼈를 기준으로 왼쪽으로 조금 들어간 곳이다.

식도와 연결된 부위이므로 두드리거나 문질러 줄 경우 트림이 잘 나오게 된다.

하는 트림 소리가 들리게 되면 트림을 잘했다는 신호이다.

또 두드리는 것보다 조금 힘을 줘서 문질러 주는 것이 더 효과적이라고 한다.

트림이 나오지 않는다고 해서 아기를 세게 두드리거나 오래 동안 두르릴 필요는 없다.

중력에 의해서 어느 정도 젖이 내려갔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래도 반듯하게 누우면 젖을 토할수 있으므로 눕히는 경우에는 매트위에 옆 방향으로 눕힌다. 이때, 젖을 먹인 후 오른쪽으로 바로 눕히고 5분후 바르게 눕힌다. 아기의 간이 위장을 누를 수 있기 때문이다.

엎드려 재우게 되면 배에 압박을 주어 트림이 나올 수 있고, 아이를 30분정도 세워서 안으면 트림을 하게 되는 경우도 있다.

수유 중에 잠들어 버리는 경우가 많은데 평소에 잘 토를 하지 않는 아이라면 굳이 깨워서 트림을 시킬 필요는 없으니 잠든 아기는 얼굴을 옆으로 돌려 놓고, 토를 할때는 즉시 세워 안아기도로 넘어 가지 않도록 하면 된다,

먹으면서 토를 하는 경우에는 수유 자세를 고치면 개선이 될 것 이다.

젖꼭지를 깊게 물리고 비스듬히 안고 수유를 하면 좋다. 조금씩 자주 먹이거나, 절반만 먹여 중간에 트림을 시켜주게 되면 토하는 것이 줄어 들게 된다.


전체보기 등록하기

연앤네이쳐 웰빙라이프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